공동연구가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이유

11VIEWS
  Apr 17, 2018   Enago Academy   : 0

  : 업계동향, 전문가견해

주로 중요한 연구는 혼자서 진행하는 것이 아닙니다. 대신에 다른 연구자와 소통하면서 개발하는 겁니다. 이러하여 공동연구를 통해서 논문의 성공률이 높아집니다. 왜냐하면 얻은 데이터를 혼자서 분석하는 것이 아니라 같이 연구하는 사람들과 논의기 때문에 생각하지 못한 새로운 아이디어를 생각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연구자(mobile researcher)란 연구를 위해서 다양한 곳으로 방문하는 연구자입니다. 보통 이런 연구자들이 “여행자”나 “이주자”로 알려지고 공동연구를 자극하고 조장하는 중요한 역할을 갖고 있습니다. 공동연구를 통해서 모바일 연구자와 마찬가지 지역에 일하는 연구자들도 긍정적인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에 사회적 및 정치적 상황, 예컨대 브랙시트(Brexit) 및 미국 여행 금지 때문에 연구자의 이동성을 제한이 될 수 있습니다. 이러하여 공동연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공동연구의 영향

과학자들이 꼭 다른 나라로 이민하거나 여행해야 공동연구를 할 수 있는 게 아닙니다. 특히 현제 다양한 기술을 사용하면 세계 어디 있는 연구자들을 연락할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직접 방문하면 더 큰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연구에 대한 지식을 세계적으로 더 빨리 퍼뜨리고 다양한 과점을 갖고 있는 연구자들의 관심도 끌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요즘 공동연구와 연구자의 이동성의 관계에 관한 연구가 나왔습니다. 이런 연구의 결과가 연구자의 이동성이 높으면 높을수록 더 많은 공동연구에 참석하게 됩니다. 또한, 공동연구에 참석률이 높으면 과학계의 발전읠 위해 큰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늘어납니다.

모바일 연구자들은 보통 외국에 있는 기관을 통해서 자신을 작성한 논문을 출판합니다. 캐시디 수기모토(Cassidy Sugimoto) 및 Nicole Robinson-Garcia(니콜 로빈선-가시아)의 논문에 따라 피드백을 루프를 발견했습니다. 이것은 마태 효과란 것입니다. 이러하여 유명한 연구자들은 더욱더 이동성이 높아지고 작성한 논문을 다양한 사람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많습니다. 한편에 젊은 연구자들은 그런 기회를 쉽게 다가오지 않아 자기를 작성한 논문을 홍보하기가 복잡합니다.

연구자들이 직접 하는 연구를 알릴 수 있는 기회가 있어 이민이나 여행을 가는 연구자들이 많아집니다. 이러하여 선진국의 과학 연구의 환경을 다 다양해지면서 아시아에서 두뇌 유촐 위기 사태를 맞게 합니다. 예를 들면 중동 여성분들이 미국에 이민하는 이유가 자기 나라와 달리 인정도 받고 자유롭게 연구할 수 있는 기회가 있기 때문입니다.

 

여행 제한의 영향

최근에 미국과 영국 정부 정책 때문에 공동연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습니다. 영국에서 대부분 사람들이 브랙시트를 찬성으로 투표했으니 과학자들이 큰 고민에 빠졌습니다. 유럽 과학적 네트워크를 통해서 영국 과학자가 지금 제공만 지원할 수 있는 것뿐만 아니라 공동연구 기회도 얻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유럽 연합에 벗어난 후 더 이상 참여할 수 없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그렇게 되지 않도록 다양한 임시계획을 세웠지만 지금까지 과학자의 미래를 보장할 수 있는 계기가 없습니다.

한편에 미국에서 도날드 트럼프의 행정부 하에서 여행 금지를 시행했습니다. 미국행정부가 입국 제한에 리스트에 8개국을 포함했습니다. 이러하여 그 나라를 출신한 연구자들은 미국에서 진행하는 학회 등 참여하는 게 어려워집니다. 특히 이란 출신 연구자 및 학생들은 이 정책에 심각 영향을 미칩니다. 현제 이 정책 때문에 다양한 분야의 학회 및 회의를 취소됐습니다.

 

과학 분야에 영향

오하이오 주립 대학교를 출신하는 카롤린 와그너(Caroline Wagner)가 국가 공동연구의 개방성 및 과학적 생산성과 영형의 과계가 연구했습니다. 와그너는 수기모토와 마찬가지 이동성이 높으면 연구가 더 큰 임팩트를 가집니다. 왜냐하면 실험실이 더욱더 다양성과 혁신적으로 변모됩니다.

공동연구의 중요성을 깨달으며 어떤 국가가 와그너의 논문을 따라 공동연구 및 다양성을 강화할 수 있는 정책을 수니다. 그런데 공동연구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면 모바일 연구자의 관심을 끌어야 합니다. 이 목표를 이루기 위해 국제적 협력이 필요합니다. 현제 협력 없이 어떤 나라나 지역의 과학적 네트워크가 개발할 수 없습니다. 많은 연구자와 소통해야 한 이슈가 새로운 관점으로 분석할 수 있고 새로운 아이디어도 생길겁니다. 그렇지 않으면 그 나라의 과학계의 개발비를 늦출 수밖에 없습니다.

 

과학 분야의 발전을 위한 움직임

수기모토, 와그너 및 다른 연구자들은 각 나라의 정부가 과학 분야의 발전을 위해 연구자의 이동성을 높아질 정책이 수행해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왜냐하면 공동연구를 통해서 세계적 과학계를 발전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마태 효과에 따라 편견이 존재하므로 모든 연구자가 같은 기회를 받지 않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과학 분야를 발전하기 위해서 장기적인 목표가 필요합니다. 당연히 단기간 목표 특히 각 국가의 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연구하는 게 중요하지만 그런 주제만 집중하면 공동연구 기회가 적어집니다. 그런 목표보다 다양성을 강화하는 장기간 목표를 위해 연구 개발의 정책을 세우면 더 좋은 효과가 있습니다. 이러하여 모든 나라가 과학의 발전을 위해 공동연구를 자극하고 조장하는 정책을 국내적 및 국제적인 정책이 필요합니다.

 

참고자료:

  1. https://www.upi.com/Science_News/2017/11/09/Science-has-more-impact-when-researchers-travel-collaborate/8481510092041/
  2. https://www.enago.com/academy/brexit-impacts-research-collaborations/
  3. https://www.enago.com/academy/brexit-impact-on-research-in-the-uk/
  4. https://www.nature.com/news/science-without-walls-is-good-for-all-1.22742
  5. https://www.nature.com/news/how-the-latest-us-travel-ban-could-affect-science-1.22686
  6.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9/25/2017092500556.html?Dep0=twitter&d=2017092500556



Be the first to writ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